정양삼한의원

소아용 manual

> 다이어트 > 소아용 manual

소아비만

소아비만

소아비만의 예측 인자로는 비만의 가족력, 어머니가 당뇨병인 경우, 염색체 질환, 뇌하수체 손상, 고지방 음식, 관련 약물 복용 등이 있다.

소아의 비만증

비만한 소아들은 자발적으로 오기보다 부모에 의해 수동적으로 병원에 오게 된다. 최근 식생활의 서구화로 고지방 패스트 식품의 섭취 기회가 많아지면서 비만아들이 증가하고 있다. 비만한 아이들은 같은 또래에게 놀림을 받는 등 심리적인 위축감을 느끼지만 비만 치료에 대해서는 무관심을 보이기도 한다. 비만 치료에 대해 행동 치료, 식사 요법, 운동 요법 등을 한꺼번에 교육을 시키다 보면 그에 대한 압박감을 느끼고 결국 순응도가 떨어질 수 있으므로 가장 문제가 되어 반드시 고쳐야 되는 것 위주로 지도하여야 한다.

소아의 비만도 성인에서처럼 대부분 원발성 비만이고, 섭취 에너지양과 소비 에너지양의 차이가 체지방으로 축적된 상태이다. 비만의 치료는 성장기의 비만을 충분히 고려하여 대처할 필요가 있고, ‘먹지 않으면 된다.’라고 하는 안이한 생각에 빠지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비만아는 당뇨병이나 고혈압 등의 생활 습관병이나 그 위험 인자를 동반하는 경우가 많아 생활 습관병의 예비군이라고 할 수 있다. 또 비만아에서는 운동 장애나 등교 거부 등의 문제가 일어나기 쉽고, 이것이 더욱 비만을 조장하는 악순환이 되기 쉽다.
소아 비만 치료의 목적은 소아에서부터 성인병 예방, 비만을 만들기 쉬운 악순환의 방지에 있다.